원스 어폰 어 타임 인 더 웨스트 플롯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더 웨스트 Once Upon A Time In The West, C'era una volta il West,은 2008에 발표 된 이탈리아, 2008 서부 2008.07.11 개봉 영화입니다,영화는 세르지오 레오네가 지배하고 있습니다,헨리 폰다,클라우디아 카디날레,제이슨 로바즈 및 기타 주요 배우,한국에서 2008년07월11일에 출시되었습니다.

무명의 총잡이(찰스 브론슨 분)가 기차역에 도착하면서 영화는 시작된다. 악당 프랭크(헨리 폰다 분)는 약속을 지키는 대신 세 명의 총잡이 부하를 보내는데, 모두 그 '남자'의 총에 쓰러진다. 한편 프랭크와 그의 부하들은 ‘모뉴먼트 밸리’의 한 마을인 플래그스톤에서 아일랜드 출신인 맥베인 일가를 살해한다. 그 날은 맥베인의 새 아내 질(클라우디아 카르디날레)이 마을에 도착하는 날이었다. 하지만 플래그스톤에 도착한 질을 기다리는 것은 살해된 맥베인과 아이들의 시체. 질은 그 집에 혼자 남게 되고, 맥베인 일가 살해사건의 범인으로 몰린 탈옥한 총잡이 샤이엔(제이슨 로바즈)은 질이 묵고 있는 맥베인의 집으로 발길을 잡는다.

프랭크가 맥베인 일가를 참혹하게 죽인 것은, 맥베인이 소유하고 있는 지역이 지하수 덕분에 증기 기관차 사업으로 큰 돈을 벌 수 있기 때문이다. 프랭크는 맥베인의 유산상속을 하게 된 질을 유혹해 타협하려 하지만, 프랭크에게 복수심을 품고 마을에 나타난 무명의 총잡이가 나타나면서 일은 꼬이게 된다.

의 거장 세르지오 레오네 감독의 걸작 서부영화이다. 서부극 중에 최고인 동시에 서부극의 죽음을 알린 영화로 유명한 이 작품은 ‘최고의 서부극' 10위 안에 들어가고 '최고의 영화 50위' 안에 들어가는 웨스턴 무비 역사의 기념비적인 작품이다.

복수심으로 가득 찬 총잡이가 냉혹한 악당에게 복수를 감행하는 마카로니 웨스턴의 걸작으로 의 찰스 브론슨이 냉정한 무명의 총잡이로, 냉혹한 악당은 의 헨리 폰다가 출연해 명연기를 펼친다. 푸른 눈의 선량한 이미지의 헨리 폰다가 정반대의 이미지인 악당을 연기하는 것이나, 고독한 무명의 총잡이 찰스 브론슨의 과묵한 매력은 엄청난 흡인력을 지니며 영화의 매력을 업그레이드 시킨다. 또한 세르지오 레오네 감독이 배우들의 얼굴을 클로우즈업 하는 장면과 와이드 쇼트를 병행하는 편집감각도 스타일이 넘쳐난다.

완벽한 캐스팅과 거장의 연출력 외에도 이 작품을 걸작에 반열에 오르게 한 큰 역할은 정교한 편집에 걸맞는 매혹적인 영화음악에 있다. 광활하고 아름다운 서부의 풍경과 엔니오 모리꼬네의 인상적인 음악은 네 명의 주요인물에게 테마음악을 입혀 캐릭터와 폭력 미학의 절정에 이르게 한다.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더 웨스트 사진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더 웨스트총 (31) 개의 댓글

ruthleerju7790
ruthleerju7790
시간 가는줄 모르고 봤습니다
lindatayloriid1
lindatayloriid1
찰스 브론슨 개간지 폭풍이다

찰스 브론스 간지로 그냥 10점이다.

서부극의 시작이자 종결자는 세로지오 레오네 다 이건 부인할 수 없다.

1편,2편 좋았고 3편에서 극점을 찍어버리더니 4편에서 감동의 도가니탕을 만드는구나

남자를 이토록 간지나게 만들어버리는 감독이 있었나

클린트 이스트우드, 리 반 클리프에 이어서

찰스 브론슨에서 정점을 찍어버리네

정말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개간지네 찰스 브론슨 , 할말이 없다.
michell05015778
michell05015778
디테일 표현에 강한 예술영화.
배우들의 표정 연기가 ...
파리에게도 연기를 시키는 감독,
출연료는 ㅎㅎ
HiEKv7u2wGmcbhh
HiEKv7u2wGmcbhh
하.. 대서사시네~~
핸리 폰다, 찰스 브론슨 삼촌들 머찌다~~
dWk4EdkVj9GKCLx
dWk4EdkVj9GKCLx
서부 영화 중 최고다. 찰스 브론슨, 헨리 폰다의 연기력과 엔니오 모리꼬네의 쥑여주는 음악....

이 영화의 작품성에 비견될 만한 영화는 석양의 무법자와 늑대와 춤을 뿐....
Allen
Allen
중독성강한 하모니카 소리 ~
클로즈업 장면들의 마력 ~
patriciasmithb8
patriciasmithb8
매주 지하철, 버스를 세 번 갈아타고 95 살 엄마와 함께 티비 보며 자는 외엔 어떤 유혹에도 넘어가지 않은지 며칠인고...티비를 켜자 언제 시작했는지...우와~ 찰스 옵빠네! 감독이 뉘신디 배경,소품,단역들 까지......숨통막힐 정도의 촘촘한 연출...뭣보다 눈을 뗄 수 없이 꿀잼ㅋ.....1968 년 작?이름은 잊었어도 너무나 익숙한 출연진들....처음부터 마지막 순간 까지 꽉 채워준_엔리오 모리꼬네 작곡+연주곡(헐리웃과 아카데미상의 폐쇄성과,교만함이라니!) ...엔리오 모리꼬네 음악에 대한 전세계인의 오랜 사랑에도 불구 아카데미 음악상은 작년인가 겨우 명예상?...겸허하고 따뜻한 웃음을 지으며 그걸 받으려 나오시는 장면에 울컥했던 기억이! 예술은 영원하다 +예술은 국적,인종을 넘는다! 는 나의 개똥 철학도 추가... 대대손손 이태리인인 감독이 미국인 보다 더 미국의 개척사를 제대로 구현했다는 사실! 스파게티 서부극이라고? No!
Nancyjacksonlw1
Nancyjacksonlw1
간만에 또 보니 최오네여
Laurakingaxt521
Laurakingaxt521
아주 늘어지는데 전혀 지루하지 않다. 간지 대폭풍
Bailee
Bailee
듣고 또 들어도 질리지 않는 환상적인 테마음악이 90%, 찰스 브론슨 클라우디아 카르디날레가 5%, 나머지가 5%인 영화.

행동처럼

관련 기사

관련 영화

Once Bitten Once Bitten
恐怖,喜劇,愛情 
1990.01.01 영화관 안에서

At Once At Once

2013.10.01 영화관 안에서

Once Upon a Candle Once Upon a Candle Once Upon a Candle

2014.05.25 영화관 안에서

Once We Were Slaves Once We Were Slaves Once We Were Slaves

2014.04.01 영화관 안에서

Once Upon a Fish Once Upon a Fish Once Upon a Fish
喜劇 
2014.03.06 영화관 안에서

Once Were Warriors Once Were Warriors
劇情 
1995.09.14 영화관 안에서

새로운 출시